Loading...

아사쿠사 삼바 카니발

다른 나라에서 일본으로 오는 관광객이 일본에 와서 구경하는 것은 오래된 동내랑 전통 예능 등 일본의 문화를 느끼는 곳이다.

도쿄에서 인기 많은 관광지 중 하나도 이런 동내인 “아사쿠사”이다.

카미나리문이랑 센소지, 나카미세도리 등 있고 일본다운 동내로서 유명한 “아사쿠사”이지만 여름 끝에는 삼바 카니발이 진행되는 것은 외국인 관광객들에는 잘 알려지지는 않다.

그래도 관람하는 자 50만명을 넘은 큰 행사이다.

원래는 잃은 활기는 회복하려고 시작한 축제이지만 서민이 만든 이 동내인 아사쿠사 사람들의 열정과 새로운 것을 받아들이는 마음, 그리고 축제 좋아하는 그런 아사쿠사의 성질이 브라질 삼바와 맞는 것 같다.

일본의 오래된 서민의 동내에서 브라질을 느낄 수 있는 귀중한 기회이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