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오키나와 영혼의 춤 “에이사”

오키나와에서 “짐돈돈”이라는 말이 있다.

“짐돈돈”은 가슴이 설레다는 뜻이다.

이렇게 보는 사람들의 마음을 흔드는 춤 “에이사”는 오키나와에서 우란분절(일본 추석) 때의 풍물시다.

우란분절이 끝나고 처음 주말에는 오키나와 전도에서 뽑힌 청년회가 오키나와시에 모인다.

원래 선조의 넋을 공양드리기 위해 추는 춤이다. 오키나와에서 태어난 사람이야 말로 어렸을 때부터 익숙한 음악과 함께 춤도 몸에 배고 있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몸이 움직이는 지도 모르다.

오키나와 속에도 지역에 따라 북이랑 춤의 모습이 다르다.

다양한 “에이사”를 보며 오키나와의 영혼의 춤을 도운 여름 하늘 아래서 보는 것이 좋겠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